새터교회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분류 : Category
제목: 8/2 요한 6,24-35 
작성자:  
그때에 군중은 거기에 예수님도 계시지 않고 제자들도 없는 것을 알고서, 그 배들에 나누어 타고 예수님을 찾아 카파르나움으로 갔다. 그들은 호수 건너편에서 예수님을 찾아내고, “라삐, 언제 이곳에 오셨습니까?” 하고 물었다.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셨다.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너희가 나를 찾는 것은 표징을 보았기 때문이 아니라 빵을 배불리 먹었기 때문이다. 너희는 썩어 없어질 양식을 얻으려고 힘쓰지 말고, 길이 남아 영원한 생명을 누리게 하는 양식을 얻으려고 힘써라. 그 양식은 사람의 아들이 너희에게 줄 것이다. 하느님 아버지께서 사람의 아들을 인정하셨기 때문이다.”
그들이 “하느님의 일을 하려면 저희가 무엇을 해야 합니까?” 하고 묻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셨다. “하느님의 일은 그분께서 보내신 이를 너희가 믿는 것이다.” 그들이 다시 물었다. “그러면 무슨 표징을 일으키시어 저희가 보고 선생님을 믿게 하시겠습니까? 무슨 일을 하시렵니까? ‘그분께서는 하늘에서 그들에게 빵을 내리시어 먹게 하셨다.’는 성경 말씀대로, 우리 조상들은 광야에서 만나를 먹었습니다.”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하늘에서 너희에게 빵을 내려준 이는 모세가 아니다. 하늘에서 너희에게 참된 빵을 내려주시는 분은 내 아버지시다. 하느님의 빵은 하늘에서 내려와 세상에 생명을 주는 빵이다.”
그들이 예수님께, “선생님, 그 빵을 늘 저희에게 주십시오.” 하자,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이르셨다. “내가 생명의 빵이다. 나에게 오는 사람은 결코 배고프지 않을 것이며, 나를 믿는 사람은 결코 목마르지 않을 것이다.”
번호분류제목작성자작성일조회
48말씀묵상 2009-08-20983
47말씀묵상 2009-08-19968
46말씀묵상 2009-08-141032
45말씀묵상 2009-08-13975
44말씀묵상 2009-08-121200
43말씀묵상 2009-08-111007
말씀묵상 2009-08-021030
41말씀묵상 2009-08-01994
40말씀묵상 2009-07-311059
39말씀묵상 2009-07-301097
38설교 2009-07-291046
37말씀묵상 2009-07-291026
36말씀묵상 2009-07-281027
35말씀묵상 2009-07-251034
34말씀묵상 2009-07-241035
33말씀묵상 2009-07-231022
32말씀묵상 2009-07-22939
31말씀묵상 2009-07-211019
30말씀묵상 2009-07-171114
29말씀묵상 2009-07-151026
1.. 11 1213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NJ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