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터교회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분류 : Category
제목: 8/20 마태 22,1-14 
작성자:  
그때에 예수님께서 비유를 들어 수석 사제들과 백성의 원로들에게 말씀하셨다. “하늘나라는 자기 아들의 혼인 잔치를 베푼 어떤 임금에게 비길 수 있다. 그는 종들을 보내어 혼인 잔치에 초대받은 이들을 불러오게 하였다. 그러나 그들은 오려고 하지 않았다. 그래서 다시 다른 종들을 보내며 이렇게 일렀다.
‘초대받은 이들에게, ′내가 잔칫상을 이미 차렸소. 황소와 살진 짐승을 잡고 모든 준비를 마쳤으니, 어서 혼인 잔치에 오시오.′ 하고 말하여라.’그러나 그들은 아랑곳하지 않고, 어떤 자는 밭으로 가고 어떤 자는 장사하러 갔다. 그리고 나머지 사람들은 종들을 붙잡아 때리고 죽였다. 임금은 진노하였다. 그래서 군대를 보내어 그 살인자들을 없애고 그들의 고을을 불살라 버렸다. 그러고 나서 종들에게 말하였다.

‘혼인 잔치는 준비되었는데 초대받은 자들은 마땅하지 않구나. 그러니 고을 어귀로 가서 아무나 만나는 대로 잔치에 불러 오너라.’그래서 그 종들은 거리에 나가 악한 사람 선한 사람 할 것 없이 만나는 대로 데려왔다. 잔칫방은 손님들로 가득 찼다. 임금이 손님들을 둘러보려고 들어왔다가, 혼인 예복을 입지 않은 사람 하나를 보고, ‘친구여, 그대는 혼인 예복도 갖추지 않고 어떻게 여기 들어왔나?’하고 물으니, 그는 아무 말도 하지 못하였다. 그러자 임금이 하인들에게 말하였다. ‘이자의 손과 발을 묶어서 바깥 어둠 속으로 내던져 버려라. 거기에서 울며 이를 갈 것이다.’사실 부르심을 받은 이들은 많지만 선택된 이들은 적다.”
번호분류제목작성자작성일조회
말씀묵상 2009-08-20983
47말씀묵상 2009-08-19968
46말씀묵상 2009-08-141032
45말씀묵상 2009-08-13975
44말씀묵상 2009-08-121200
43말씀묵상 2009-08-111007
42말씀묵상 2009-08-021031
41말씀묵상 2009-08-01994
40말씀묵상 2009-07-311059
39말씀묵상 2009-07-301097
38설교 2009-07-291046
37말씀묵상 2009-07-291026
36말씀묵상 2009-07-281027
35말씀묵상 2009-07-251034
34말씀묵상 2009-07-241035
33말씀묵상 2009-07-231023
32말씀묵상 2009-07-22939
31말씀묵상 2009-07-211019
30말씀묵상 2009-07-171115
29말씀묵상 2009-07-151026
1.. 11 1213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NJU